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영화 » 글로우: 레슬링 여인 천하 (9/10)

글로우: 레슬링 여인 천하 (9/10)

  • yoda 

추천합니다. 최소한 시즌1은.

글로우: 레슬링 여인 천하 (9/10)

2017년에 시즌 1이 만들어졌고 현재 시즌3까지 제작됐습니다.

GLOW는 실제로 1986년에 만들어진 여성 레슬링 프로모션이었습니다. Gorgeous Ladies of Wrestling의 머릿글자이면서 타들어가며 빛나는 여자들에 대한 중의적인 표현이라고 생각됩니다.

이 드라마는 GLOW를 소재로 하고 있지만 레슬링 이야기가 아니라 여성 레슬러의 이런 저런 에피소드를 엮어서 만들어진 코믹 드라마입니다.

1980년대의 미국을 배경으로 마약, 인종 차별, 테러리즘 같은 부조리한 사회적 분위기를 깔고 있습니다만, 등장하는 여러 레슬러의 다양한 인생과 꿈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단지 먹고 살기 위해) 레슬링 오디션을 보러온 여성들은 그들 스스로의 당당함과 진실함과는 달리 관객들의 흥미와 자극을 유발하기 위해 스스로를 테러리스트나 소련 공산주의자, 영어를 못하는 아시아인 등으로 비하해야하는 상황에 놓이게 됩니다. 이것은 현대의 사회와도 크게 다르지 않습니다.

이 드라마의 가장 큰 장점이 바로 여기서 나오는데, 인종이나 성별, 국적, 동성애 등의 사회적 규범과 상관 없이 사람들은 모두 어떤 진실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고, 그것이야 말로 다양한 인생이 존재할 수 있는 가능성이라고 이야기하기 때문입니다. 저는 ‘정치적으로 옳은’ 무언가를 이야기하면서 이렇게 쉽고 재미있게 이야기하는 작품을 본 적이 없습니다.

특히, 조야로 분한 앨리슨 브리의 러시안식 영어 연기가 압권이었습니다.

관련 글  unknown (9/1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