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드디어, 민준이가 요쿠르트를 찢기 시작했다. 두개의 커다란 앞니 모양으로…

드디어, 민준이가 요쿠르트를 찢기 시작했다. 두개의 커다란 앞니 모양으로…

  • mama 

드디어, 민준이가 요쿠르트를 찢기 시작했다. 두개의 커다란 앞니 모양으로 자국이 나 있다. 축하한다. 아들..

관련 글  2019년 어버이날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