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영화 »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 (6/10)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 (6/10)

  • yoda 
베놈 2: 렛 데어 비 카니지 (6/10)

(산만한 것이 싫다면) 추천하지 않습니다.

영화에 집중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에디 브룩의 몸에서 불쑬 불쑥 등장하는 베놈이 산만하고 어지럽게 스크린을 채웠는데 이는 원작의 코믹스가 주는 느낌과 사뭇 다릅니다.

끊임 없이 수다를 떨고 끊임 없이 무언가가 부서지고 움직이지만 어색한 유머도 많고 전반적으로 매끄럽게 작동하지 않았습니다. 90분이라는 제한된 시간 동안 너무 많은 것을 보여주려고 했고 그래서 더 조잡해 보였습니다.

영화를 보는 내내 핸드폰을 힐끔 거리지 않을 수 없었지만 우디 해럴슨은 볼만 했어요.

관련 글  나니아연대기 : 사자, 마녀 그리고 옷장 (The Chronicles of Narnia: The Lion, the Witch and the Wardrobe) (7/1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