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작문과 번역 » 스프레차투라 Sprezzatura의 뜻과 느낌

스프레차투라 Sprezzatura의 뜻과 느낌

이태리 사람한테 직접 들어봐야 알겠으나 대략 이런 뉘앙스 같습니다.

말이나 행동에서는 ‘아 이거 별거 아니야, 그냥 하는 건데’ 같은 느낌을 주지만, 사실은 엄청나게 노력해서 아주 뛰어난 결과를 보여주는 것.


스프레차투라 Sprezzatura [sprettsaˈtuːra]:

스프레차투라 Sprezzatura의 뜻과 느낌

sprezzatura는 가장 전형적인 이탈리아어 단어 중 하나지만 영어로 대치할 수 없어서 옥스퍼드 영어사전에는 ‘연구된 부주의’로 등록됐습니다. 특히 예술과 문학의 특징이나 스타일로 정의하지만, 미학적인 맥락에도 사용됩니다.

많은 이탈리아인조차도 그것을 정의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고 일부 이탈리아 사람은 그것이 무엇을 의미하는 지 조차 모른답니다.

르네상스 시대의 작가 발다사레 카스틸리오네(Baldassare Castiglione)가 1528년 쓴 ‘궁정의 책(Book of Courtier)’ 사용한 단어인데, “모든 예술을 감추고, 어떤 행동이나 말하는 것을 특별한 노력과 아무 생각 없이 표현한 것처럼 하기 위해”를 묘사하기 위해 이 용어를 사용한 후 16세기에 유행하게 됐습니다.

책에서는 [“어려운 행동을 하는 데 드는 노력을 숨기는 편리한 기능”을 보여주는 것은 궁정의 능력이다.]라는 예시로 사용됐고, sprezzatura는 또한 “방어적인 아이러니의 한 형태: 명백한 과묵함과 무심함의 가면 뒤에 진정으로 욕망하고, 느끼고, 생각하고, 의미하거나 의도하는 것을 위장하는 능력”로 묘사되기도 했습니다.


기본적으로 sprezzatura는 노력이 필요했다는 것을 전혀 보여주지 않으면서 어떤 것을 매우 잘 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현대 이탈리아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나타날까요?

  • La Bella Figura가 전부인 저녁 산책에 정말 멋지게 차려 입은 아름다운 여성들이 거리에 등장하지만 그녀들은 어떤 노력도 하지 않은 것처럼 자연스럽습니다. (라 벨라 피구라도 재미있는 단어입니다)
  • 나폴리에서 광장을 어슬렁거리며 걸어가는 남자. 날카로운 양복에 디자이너 선글라스를 끼고, 한 손에는 작은 커피잔을 들고, 다른 손에는 양복 재킷을 어깨에 걸치고, 마치 패션쇼에 나온 것처럼. 광장에 있는 모든 여성들의 관심을 받았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눈치채지 못한 척하며 지나갑니다.
전혀 신경쓰지 않은 옷차림인척 하는, 스프레차투라
  • 땀 한 방울 흘리지 않고 자신이 만든 레스토랑 스타일의 요리를 ‘그냥 오래된 가족 레시피’라고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매력적인 파티 주최자.
관련 글  번역. User Experience design에 관한 가장 흔한 10가지 오해

이렇게 표현할 수도 있습니다.

  • Sprezzatura는 예술을 은폐하는 예술입니다.
  • 그의 일을 하기 위해서는 많은 sprezzatura가 필요합니다.

하지만 sprezzatura가 항상 긍정적인 속성이라고 말하는 것은 아닙니다.

일부 작가들은 sprezzatura를 일종의 분리 또는 심지어 “교활하게 행동하는 기술”이라고 묘사했으며, 발다사레의 르네상스 시대에 항상 sprezzatura를 보여야 했던 궁정들은 외관에 진정한 자아를 잃을 위험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 단어의 어근은 경멸 또는 경멸을 의미하는 동사 sprezzare에 있습니다.

마술이나 퍼포먼스를 설명할 때에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 그 마술사는 아주 쉽게 마술을 하면서 매우 많은 스프레차투라를 보여주었다

Sprezzatura는 태연함, 우아함 아니면 단순한 속임수일까요? 아마도 그 셋 모두를 조금씩 포함하고 있을 것입니다.

“스프레차투라 Sprezzatura의 뜻과 느낌”의 1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