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신년맞이 스키장

신년맞이 스키장

  • papa 

용평 리조트. 동생네 식구들과 스키장.

하지만 식구들 중에 스키를 즐기는 사람은 민준이 뿐이다. 특히 최근 민준이는 동혁이와 호흡이 잘 맞는지 같이 스키 타는 것을 무척 갈망했다.

유빈이 대학교 합격. 예준이 학교 졸업. 수엉 생일. 여러 일들이 겹쳐 다같이 맥주도 한잔 했다.

내일 아침 일찍 막히는 길을 피해 귀가할 예정이다.

관련 글  민준이 머리카락을 잘랐다. 태어나서 처음 이발. 낯선 아줌마, 낯설고 무...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