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심심하다. 주말인데 아무도 없 …

심심하다. 주말인데 아무도 없 …

  • papa 

심심하다. 주말인데 아무도 없다.
예준이 반친구들과 낯 익힌다고 키즈카페가고 민준이도 따라가고 뎅도 가고.

할 게임도 없고, 볼 영화도 없고, 책 읽기는 웬지 싫고, 기타는 손가락이 아파서 못 치겠고, 커피는 아까아까 다 마셔버렸고.

뭘 하지.

관련 글  차에서 내리는 예준이 얼굴이 밝지 않다. 손잡고 아파트에 들어서는데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