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오늘 아침에도 제일 먼저 일어난 예준 목소리가 거실에서 들린다. “배고…

오늘 아침에도 제일 먼저 일어난 예준 목소리가 거실에서 들린다. “배고…

  • mama 

오늘 아침에도 제일 먼저 일어난 예준 목소리가 거실에서 들린다. “배고파 잉잉잉~ 맛있는거 줘~ 잉잉잉 케잌도 없고 잉잉잉~” 더 자고 싶었지만 웃겨서 일어났다. ㅎㅎ

관련 글  예준인 가끔 나보다도 더 먼저 민준이의 응아 사실을 눈치채곤 나에게 아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