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필리핀 세부 다녀오다

필리핀 세부 다녀오다

  • papa 

수영장에서 아이들과 모처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발이 닿지 않는 깊은 물에서도 두렵지 않은 것은 아빠가 붙들어주고 있기 때문일게다.

언제까지 붙들어주고 지켜줄 수 있을까.

수영장에서도 나는 종종 그런 생각에 휩쌓이곤 했는데, 그것이 걱정인지 두려움인지 모르겠다.

종종 다닐 수 있도록 해야겠다.

Imperial Palace. Cebu. Philippines
Imperial Palace. Cebu. Philippines
Imperial Palace. Cebu. Philippines
Imperial Palace. Cebu. Philippines
Imperial Palace. Cebu. Philpine
Imperial Palace. Cebu. Philpine
관련 글  민준인 졸리면 등으로 다가와 업자 하거나 포대기를 가지고 온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