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읽기 » 헤밍웨이의 요리책

헤밍웨이의 요리책

  • yoda 
헤밍웨이의 요리책

헤밍웨이는 좋아하는 작가 중의 하나인데, 도서관에서 이 책을 발견하고는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헤밍웨이가 요리책을 쓴 적이 있나?’하는 궁금증으로 열어봤다가 이내 그의 문학 세계에 등장하는 요리와 술을 재구성했다는 것을 알게 되면서 그 아이디어에 한번 놀라고 또 그 팬심에 놀랐습니다.

헤밍웨이가 1차 세계대전 동안 이탈리아에서, 1920년대에 파리와 스페인에서, 1930-40년대에 카리브해에서, 그리고 1950년대에 동아프리카 사파리에서 먹었던 음식들을 차례로 만날 수 있다. 여기에 더하여 세계 정상급 소믈리에 못지않은 헤밍웨이의 와인 셀렉션과 그가 좋아한 술을 혼합하여 재창조하는 레시피까지

책 소개

헤밍웨이나 요리, 혹은 술을 좋아 한다면, 그리고 한 작가의 작품에서 자기의 관심사를 추려내는 새로운 방식에 흥미가 있다면 매우 추천합니다.

관련 글  옛 마을을 지나며.김남주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