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일상 » 육아일지 » 기다리고 기다리던 유치원 생

기다리고 기다리던 유치원 생

기다리고 기다리던 유치원 생일 파티. 12월부터 언제하냐고 그렇게 고대했던 그날. 음료와 귤을 챙겨 보냈는데 방학 끝에, 제대로 공지가 안되어서 인지 선물을 받아 오지 못했다. 민준이의 그 씁쓸한 표정이라니.. 그래도 내색은 안하더라. 기특한 아들

관련 글  비가 무지하게 쏟아지던 날,

“기다리고 기다리던 유치원 생”의 1개의 댓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