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로 건너뛰기
Home » 기술 » [GSeshop] 드라마 숍은 시끄럽다.

[GSeshop] 드라마 숍은 시끄럽다.

기사 : via ‘드라마 소품이 쇼핑몰 안으로’… GS이숍
related link : GSeshop > 드라마이숍 – 오버더레인보우
스타 마케팅이 새로운 일은 아니지만, 판매 이익이 많이 남는 패션/잡화/보석 등의 상품 판매 촉진을 위한 이러한 프로모션은 여전히, 그리고 매우 유효한 방법이다.
인터넷 쇼핑을 하면서 헤드셋을 쓰거나 스피커를 켜는 사람은 많지 않다. 그렇다 하더라도 GSeshop의 이 드라마숍에서 끊임없이 반복되는 배경 음악은 사용자를 질리게 만든다.
1. 페이지가 로딩되자마자 좌측 상단의 현란하고 조그마한 플래시에서는 드라마 배경음악이 나오기 시작한다. 사용자는 이 소리를 줄이거나 소거할 수 없다. 더우기 이 배경음악과 동영상은 끝나질 않고 무한 반복되며 사용자가 (navigation에 실패하여) 이 페이지를 다시 돌아오게 될 경우에는 어쩔 수 없이 다시 처음부터 듣고/보기를 반복해야 한다.
2. 가장 시선을 끄는 4명의 스타이미지/이름. 이 이름이 담긴 별 모양의 도형에 mouse가 다가갈 경우, 그것이 의도한 것이었든 그렇지 않은 것이든, 화면 한가득을 채운 무의미한 동영상과 ‘새로운’ 배경음악이 다시 사용자를 괴롭힌다.
어떻게 onmouseover event에 이러한 동영상과 음악을 링크할 생각을 했을까? “렉스-댄스 동영상과 상품보기”의 명확한 이름을 가진 link를 click event와 연결했어야 한다.
3. 우측 하단의 핸드폰 사용 설명서에도 동영상을 볼 수 있는 버튼이 있는데 사용자가 선택할 수 있다는 점에서 그나마 다행이다. 그러나 무심코 동영상 보기를 클릭할 경우 기존에 재생되고 있는 배경음악과의 불협2중 화음을 피할 길은 없다.
무차별적으로 쏟아지는 소음 덕분에 드라마 숍의 반짝이는 idea는 사용자의 귀 뿐만 아니라 사용자에게서도 멀어지게 되었다.

관련 글  [사례] 712개 쇼핑몰이 함께 하는 무료 배송의 날 캠페인

“[GSeshop] 드라마 숍은 시끄럽다.”의 1개의 댓글

  1. 1번과 관련해서,
    전에 UT 중에 어떤 블로그에서 음악이 나오자 참가자가 급하게 스피커 소리를 줄이더군요. 사후 인터뷰로 평소에는 이렇게 음악이 나오면 어떻게 하냐고 물었습니다. 집에서는 상관없지만, 직장에서는 컴퓨터에서 소리가 나오면 다른 사람에게 방해가 되기 때문에 얼른 소리를 끝나고 했습니다. 다른 사람을 방해하는 것 말고도 자기가 일안하고 딴 사이트 들어간다고 할 수도 있으므로 후다닥 ..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